Search

'여친 나체사진 협박' 아역배우 출신 전 국대 승마선수 징역 3년 구형

노보림 기자 l 기사입력 2021-05-14

본문듣기

가 -가 +

▲ 여자친구에게 몰래 찍은 사진과 영상을 유포하겠다며 협박한 아역배우 출신이자 전 국가대표 승마선수가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받고 인천지방법원 부천지원에서 나오고 있다. 2021. 2.24.     © 뉴시스


브레이크뉴스 노보림 기자= 헤어진 여자친구의 몰래 찍은 나체 사진과 영상 등을 유포하겠다고 협박한 혐의로 구속기소된 아역배우 출신 전 국가대표 승마선수가 징역형을 구형받았다.

 

검찰은 14일 오전 인천지법 부천지원 1형사부 엄철 판사 심리로 열린 결심공판에서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촬영물 등 이용 협박), 도박 등의 혐의로 기소된 A(28)씨에게 징역 3년을 구형했다고 밝혔다.

 

검찰은 또한 신상정보 공개 3년과 5년의 아동·청소년 관련 기관 취업제한을 법원에 요청했다. 

 

A씨는 최후진술을 통해 "죄송하다. 잘못된 행동에 대해 반성하고 있고, 피해자에게 죄송하고 용서를 해줘서 감사하다"며 "선처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A씨측 변호인은 "A씨는 초범이며 3개월 구금기간 동안 범행을 자백했다"면서 "피해자와도 합의했고, 피해자 및 가족이 처벌을 원하지 않는 점, 피해자의 성적수치심이 경미한 점, 실제로 영상이 유되지 않은 점 등을 고려해 어린 나이의 피해자에게 한번 더 기회를 달라"고 했다.  

 

A씨의 선고공판은 다음달 18일 오전 10시 인천지법 부천지원 453호 법정에서 열릴 예정이다.

 

한편 A씨는 지난해 7월 B씨의 나체를 휴대전화로 몰래 촬영한 뒤 지난해 12월부터 지난 1월까지 다시 만나주지 않으면 사진과 영상을 유포하겠다고 수차례 협박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에 B씨는 지난 1월 말 "A씨가 자신의 나체가 나온 사진과 영상을 유포하겠다고 협박하며 돈을 요구했다"면서 경찰에 고소장을 제출했다.

 

A씨는 아울러 인터넷 도박사이트에 접속하고 도박게임에 참여해 총 1300여회에 걸쳐 40여억원을 불법 도박사이트에 입금하고 상습 도박한 혐의도 있다.

 

Former National University equestrian player sentenced to three years in prison for threatening naked girlfriend.

 

A former national equestrian player, who was arrested for threatening to distribute nude photos and videos taken secretly by his ex-girlfriend, has been sentenced to prison.

 

Prosecutors said in a resolution hearing held at the Incheon District Court's first criminal investigation on the morning of the 14th that they demanded a three-year prison term for A (28) accused of violating the Special Act on the Punishment of Sexual Violence Crimes.

 

The prosecution also asked the court to restrict employment of children and adolescents for three to five years. 

 

"I'm sorry," Mr. A said in his closing remarks. "I am sorry for the wrong behavior and thank you for forgiving the victim," he said. "I ask for leniency."

 

A's lawyer said, "A is a first-time offender and confessed to the crime during the three-month detention period," adding, "Please give the victim another chance, considering the fact that the victim and her family do not want punishment, the victim's sexual shame, and the video is not actually available."  

 

A's sentencing hearing will be held at 10 a.m. on the 18th of next month at the Incheon District Court's Bucheon branch, No. 453.

 

Meanwhile, A is accused of secretly filming B's naked body on his cell phone in July last year and threatening several times to distribute photos and videos unless he meets again from December last year to January last year. 

 

In response, B filed a complaint with the police in late January, saying, "A threatened to distribute photos and videos showing his naked body and demanded money."

 

A is also accused of accessing an Internet gambling site and participating in gambling games, depositing about 4 billion won to an illegal gambling site over a total of 1,300 times and gambling repeatedly.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