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양평 FC, 전주시민구단 2-1로 꺾고‘시즌 원정 첫승’신고

하인규 기자 l 기사입력 2021-05-19

본문듣기

가 -가 +

 

▲ 양평FC, 시즌 원정 첫승(양평FC(흰색유니몸) 45번 유제호 선수)경기 모습(사진제공=양평군청) (C)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양평=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양평 FC가 지난 16일 오후 2시 전주 월드컵 보조구장에서 진행된 전주 시민구단과의 2021 K4 리그 10라운드 경기에서 2-1로 승리하며 원정 경기 첫 승을 달성했다.

 

이날 승리로 양평FC는 리그 6승 2무 2패를 기록하며 시즌 리그 단독 5위로 도약했다.

 

양평의 스타팅 라인업은 골문은 김영익이 지키는 가운데 홍선만-박건-최성민-조원득이 포백라인을 구축하고 장지성, 김의원, 안수민이 미드필더로 나섰다. 최전방에는 정기운을 필두로 좌우 측면에 백승현과 유제호가 공격 편대를 꾸렷다.

 

첫 골은 양평에서 먼저 나왔다. 전주 왼쪽 진영에서 깊숙하게 침투한 유제호가 상대 선수를 가볍게 제치고 그대로 왼발로 슈팅한 볼이 상대 골문으로 빨려 들어갔다. 유제호는 최근 4경기에서 4골을 터뜨리며 물오른 기량을 보이고 있다.

 

하지만 전주의 반격도 만만치 않았다. 전반 41분 양평의 왼쪽 진영에서 볼을 잡은 전주의 김민수가 슈팅한 볼이 양평의 골문 구석으로 들어가며 1-1로 전반을 마쳤다.

 

후반전에 돌입한 양 팀은 치열한 공방을 이어나갔다. 팽팽하던 균형은 양평의 정기운에 의해 깨졌다. 최근 양평에서 유제호와 함께 가장 좋은 컨디션을 유지하고 있던 정기운은 후반 37분 전주 왼쪽 지역을 돌파한 이준혁의 문전 패스를 이어받아 오른발 슈팅으로 전주의 골망을 갈랐다.

 

적지에서 리그 첫 승을 신고한 양평은 리그 1위 당진시민축구단과 승점 4점 차를 유지하며 호시탐탐 선두자리를 위협하고 있다.

 

양평FC는 오는 19일 오후 3시, 용문체육공원 축구장에서 선두권 경쟁을 하고 있는 시흥시민구단(7승1무2패)과 홈경기를 펼칠 예정이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Yangpyeong FC, defeated Jeonju citizens team 2-1 and reported'first win of the season'

Yoo Je-ho opening goal, Jung Ki-woon winning goal

 

-Reporter Ha In-gyu

(Yangpyeong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 Yangpyeong FC won 2-1 in the 10th round of the 2021 K4 League against the Jeonju Citizens' Club at 2 pm on the 16th at the Jeonju World Cup subsidiary stadium, winning the first away game.

 

With this victory, Yangpyeong FC recorded 6 wins, 2 draws and 2 losses in the league, and jumped to 5th place in the league alone.

 

As for Yangpyeong's starting lineup, while Kim Young-ik keeps the goal, Hong Sun-man, Park Gun, Choi Seong-min, and Cho Won-deuk built a fore-back line, and Jang Ji-sung, Kim Eui-won, and Ahn Su-min went out as midfielders. Baek Seung-hyun and Yoo Je-ho formed an offensive squadron on the left and right sides with Jeong Ki-woon in the forefront.

 

The first goal came first in Yangpyeong. Je-ho Yoo, who penetrated deeply from the left side of Jeonju, beat the opponent lightly, and the ball shot with his left foot was sucked into the opponent's goal. Yoo Je-ho is showing off his skills by scoring four goals in the recent four games.

 

However, the counterattack of Jeonju was also difficult. In the 41st minute of the first half, the ball shot by Jeonju Kim Min-soo, who caught the ball from the left side of Yangpyeong, went into the corner of the goal of Yangpyeong and ended the first half with 1-1.

 

Both teams, who entered the second half, continued their fierce battles. The tight balance was broken by Yangpyeong’s Jeong Ki-woon. Jung Ki-woon, who was in the best condition with Yoo Je-ho in Yangpyeong recently, took over Lee Jun-hyuk's pass through the left side of Jeonju in the 37th minute of the second half, and broke the net of Jeonju with a right-footed shot.

 

Yangpyeong, who reported his first victory in the league from a suitable place, is threatening the leading position in Hosi Tamtam by maintaining a four-point gap with the league's No. 1 Dangjin Civil Football Team.

 

Yangpyeong FC is scheduled to play a home game with the Siheung Citizens' Team (7 wins, 1 draws, 2 losses) competing for the lead in the Yongmun Sports Park soccer field at 3 pm on the 19th.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