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제5회 경기도지사배 전국휠체어컬링선수권대회 개최

김정은기자 l 기사입력 2021-06-08

본문듣기

가 -가 +

 

▲ 2020년 전국장애인동계체전 경기도 대표 선수단 경기장면. (C) 김정은기자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김정은기자] ‘2021 제5회 경기도지사배 전국휠체어컬링선수권대회’가 대한장애인체육회 이천선수촌 컬링장에서 개최된다. 이번 대회는 코로나19로 인원 밀집 최소화를 위해 6월 8일부터 19일까지 12일간 진행한다.

 

경기도장애인컬링협회 주최, 대한장애인컬링협회가 주관하며 경기도, 문화체육관광부, 경기도장애인체육회가 후원하는 이번 대회는 10개팀 80여명의 선수단이 풀 리그전으로 경기를 진행, 총 45경기로 치러질 예정이며, 상위 4개 팀에는 국가대표 최종 선발전에 참가할 수 있는 자격이 주어진다.

 

특히 이번 대회는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지난 1년간 중지되었던 경기도내 장애인 전문체육대회가 다시 시작되는 대회로 그 의미를 더하고 있다.

 

오완석 경기도장애인체육회 사무처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우리 장애체육인들의 활동이 많이 위축되었다. 이번 대회를 시작으로 더 이상 위축되지 않고, 다시 활성화 될 수 있는 시작점이 되도록 노력하겠다.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하여 대회가 성공리에 마무리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지난 2019년 제4회 경기도지사배 전국휠체어컬링선수권대회에서는 한전KDN(前 전남 스나이퍼)가 우승을 차지했으며, 경기도 의정부 롤링스톤과 강원도 바우스톤B가 뒤를 이었었다.

 

아래는 위의 기사를 구글 번역기가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 [Below is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or.]

 

[Break News Gyeonggi Nambu = Reporter Kim Jeong-eun] The '2021 5th Gyeonggi-do Governor's Cup National Wheelchair Curling Championship' will be held at the Icheon Athletes' Village curling alley of the Korea Paralympic Association. This competition will be held for 12 days from June 8 to 19 in order to minimize crowding due to COVID-19.

 

Hosted by the Gyeonggi-do Curling Association for the Disabled, hosted by the Korean Curling Association for the Disabled, and sponsored by Gyeonggi-do,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and Gyeonggi-do Sports Association for the Disabled, this competition will be played in a full league match with about 80 players from 10 teams, and a total of 45 games will be played. The top 4 teams are eligible to participate in the national final selection round.

 

In particular, this event adds meaning to the resumption of the Special Sports Competition for the Disabled in Gyeonggi-do, which has been suspended for the past year due to the aftermath of COVID-19.

 

Oh Wan-seok, secretary general of Gyeonggi-do Athletic Association for the Disabled, said, “The activities of our athletes with disabilities have been greatly reduced due to COVID-19. Starting with this tournament, we will strive to become a starting point where we can no longer shrink and be revitalized again. We will do our best to ensure that the tournament can be successfully concluded by thoroughly following the quarantine guidelines.”

 

Meanwhile, in the 4th Gyeonggi-do Governor's Cup National Wheelchair Curling Championships in 2019, KEPCO KDN (former Jeonnam Sniper) won the championship, followed by Rolling Stone in Uijeongbu, Gyeonggi-do and Bowstone B in Gangwon-do.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경기남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