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부산국제영화제 커뮤니티비프, 관객프로그래머 모집...오는 25일까지

김선옥 기자 l 기사입력 2021-06-09

본문듣기

가 -가 +

▲BIFF ‘리퀘스트시네마’의 관객프로그래머 모집 포스터 (C) 김선옥 기자


[브레이크뉴스=김선옥 기자] 부산국제영화제 커뮤니티비프가 직접 영화를 선정하고, 함께 공감하며 소통하는 기회의 장을 만들어 갈 ‘리퀘스트시네마’의 관객프로그래머를 오는 25일(금)까지 모집한다.

 

지난 2018년 부산국제영화제의 태동지인 부산 중구 원도심에서 처음 선보인 커뮤니티비프는 ‘관객이 만들어가는 영화제’를 꿈꾸는 부산국제영화제의 관객 주도적인 축제 프로그램이다.

 

원도심 시민 사회와 깊이 결합하고 자율적인 참여 플랫폼 구축으로, 관객과 영화인들의 많은 호응을 불러일으킨 커뮤니티비프는 관객이 프로그래밍에 참여하는 ‘리퀘스트시네마: 신청하는 영화관’을 통해 관객 중심성을 실현했다는 평가다.

 

열린 영화제를 표방하며 관심사를 공유하는 사람들과 더욱 재미있고 이색적으로 영화를 즐겨 보자는 취지의 커뮤니티비프 ‘리퀘스트시네마’는 관객이 영화 선정은 물론 게스트 초청부터 특별 이벤트 구성까지 보다 다채로운 기획을 시도할 수 있다.

 

올해 10월 7일~ 14일까지 운영되는‘리퀘스트시네마: 신청하는 영화관’ 참가 접수는 오는 25일 오후 6시까지 온라인을 통해 진행되며, 취향을 나누고 싶은 개인, 특별한 행사를 개최하고자 하는 커뮤니티 등 연령, 국적 제한 없이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Busan International Film Festival Community BIFF is recruiting audience programmers by the 25th (Fri), who will select movies and create an opportunity to sympathize and communicate together.

 

Community BIFF, which was first introduced in the original downtown area of Jung-gu, Busan, the birthplace of the Busan International Film Festival in 2018, is an audience-led festival program of the Busan International Film Festival, which dreams of a ‘film festival created by the audience’.

 

Community BIFF, which has been well-received by audiences and filmmakers by building a platform for autonomous participation and deep integration with the original downtown civic society, is evaluated to have realized audience-centeredness through ‘Request Cinema: A Cinema to Apply’ in which audiences participate in programming.

 

The community BIFF 'Request Cinema', which stands for an open film festival and aims to enjoy a more interesting and unique movie with people who share interests, allows the audience to try more diverse planning, from selecting a movie as well as inviting guests to organizing special events.

 

Application for participation in 'Request Cinema: Requesting Cinema', which runs from October 7th to 14th this year, will be held online until 6pm on the 25th  Anyone can apply, regardless of age or nationality, including individuals and communities wishing to hold special events.


원본 기사 보기:부산브레이크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