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이낙연 지지모임, 충남·북 이어 대전서도 출범...중원권 지지 확산 세몰이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l 기사입력 2021-06-10

본문듣기

가 -가 +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를 차기 대통령으로 만들기 위한 전국 지지모임이 확산되는 가운데 충청권 신복지포럼이 충남과 충북에 이어 대전에서도 1만명이 넘는 발기인 및 회원이 대거 참여한 가운데 출범 깃발을 높이 올렸다.

 

이낙연 전 대표는 "청년들이 살고 싶고, 청년들이 모여드는 대전으로 만들기 위한 ‘대전 발전을 위한 두가지 혁신 전략’을 제시했다. 첫째는 "대전을 K-바이오의 전진기지로 만드는 것으로, 이를 위해 바이오헬스 산업 연구개발에 대한 과감한 투자와 백신 바이오산업 지원예산 특별편성을 약속했다. 둘째, 국가균형발전을 위한 충청권 메가시티 조성으로, 이를 위해 행정수도 및 혁신도시 완성과 충청권 광역철도망 구축, 충청산업문화철도 구축, 초광역 자율주행자동차 특구 조성 및 충청권 실리콘밸리 조성 등의 사업 성공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내 삶을 지켜주는 나라 - 신복지 대전포럼(이하 신복지대전포럼)’은 10일 대전광역시 오페라웨딩홀에서 열린 창립총회를 통해 ‘이낙연 대통령 만들기’를 위한 결의를 다지고 적극 활동에 나설 것을 공식 천명했다. 발기인 수는 2,200여명, 가입 회원은 1만3,000여명으로 당초 목표한 회원 1만 명을 훌쩍 뛰어넘었다. 

 

이에 앞서 출범한 신복지충남포럼(5월 22일)발기인 2,000여명, 신복지충북포럼(5월 27일) 발기인 2,500여명을 합치면 충청지역 세 곳의 발기인 수만 7,000여 명에 육박해 오는 19일로 예정된 신복지세종포럼까지 출범할 경우 중원지역에서의 이낙연 지지 확산세는 더욱 거세질 전망이다.

 

이번 신복지대전포럼의 상임대표는 유마영 청주시 통합산업단지관리공단 이사장이 맡았으며, 공동대표로는 고종혁 영천교회 원로목사(감리사),김병순 대전 테크노벤처협회 회장, 김옥현 대한수맥학회 회장, 김원중 호평라이온스클럽회장, 박정기 재대전 대전‧세종 호남향우회장, 송덕헌 전 대전시장 비서실장(정무특별보좌관), 오노균 전 대전시 새마을회장, 유인봉 대전시 버스노조 연합회장, 윤미옥 대전체조협회 회장, 이민 전 재대전 광주전남향우회장, 임양길 전 서원대 교수(음대), 정유선 뉴스 이제 말 대표, 조남준 효충의 전국연합 부총재, 최영희 대전 주민자치회연합회 상임이사, 최재희 전광회 회장, 한광현 대전 김대중기념사업회 운영위원장 등 16명이 이름을 올렸다.

 

특히 박영순 현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위원장(대전 대덕구 국회의원)을 비롯해 조남열 전 호남향우회 사무처장(전 열린우리당 대전시당 사무처장), 신문균 전 재대전 대전충남 호남향우회장, 최영식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 노인위원장 등 4명은 상임고문을 맡아 대전·충청 지역의 이낙연 지지세 확산에 힘을 실을 예정이다. 

 

또한 고문으로는 권경원 CMB산악회장, 김치수 포럼 대전의길 공동대표, 송영진 선화교회 원로목사(대전기독교총연합회 이단대책위원장), 송태준 전국 유림(儒林) 대전지회 부회장, 오상덕 전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 상무위원, 이영근 대전충남 무역협회 중소기업협회 부회장, 임재인전 대전시의회 부의장, 장수현 대전 상가연합회장, 한병기 대전 지체장애인협회 고문이 위촉됐다.

 

이와 함께 현직 광역의원 및 기초의원도 대거 참여해 조직 확대에 적극 나섰다. 대전시의회 운영위원장인 더불어민주당 윤종명 대전시의원이 광역의원단장을 맡았고, 김종천·홍종원·손희역·김찬술·문성원·우승호 대전시의원도 신복지대전포럼에 합류해 더불어민주당 소속 광역의원 21명 중 7명이 이낙연 지지를 선언했다. 기초의원 중에서도 육상래(이상 중구), 이선용(이상 서구), 김태성·이삼남·박은희·서미경(以上 대덕구) 의원 등 총 6명의 구의원도 함께 하기로 했다.

 

또 자문위원으로는 이원주 법률사무소 청록 대표변호사, 길민호 한밭대학교 교수(산학융합학부), 장광희 목원대 교수, 조인성 한남대학교 교수(법정대학장), 감사로는 신상범 블루코드 감사(국회의원 박영순 후원회장), 전득배 충남대학교 병원 감사가 선임됐다. 신복지대전포럼 운영위원장은 김종천 대전시의원(전반기 대전시의회 의장), 홍보위원장(대변인)은 박희정 대전MBC 아나운서, 대외협력위원장은 김용수 대전바둑협회 상임부회장, 사무처장은 전석광 더불어민주당 대덕구 지역위 자치분권위원장, 조직총괄본부장은 최우혁 전 대전시의회 의장 비서실장이 맡아 조직에 짜임새를 더했다. 

 

창립총회 후 특강에 나선 이낙연 전 대표는 “과학의 도시 대전은 향후 대한민국의 미래 과학을 선도해 나갈 곳으로, 앞으로도 대한민국이 과학기술의 선두국가로 도약하는 교두보가 될 것”이라며 “그러나 대전도 수도권만 비대해지고 지역은 쇠퇴하는 추세를 피해가지 못해 대전 인구가 2013년 154만 명에서 2020년 147만 명으로 줄었고, 특히 청년(19~39세) 인구가 지난 10년 동안 6만 명(2010년 49만 명에서 2020년 43만 명)이나 줄어들었다”고 대전 현황을 진단했다.

 

이에 따라 이 전 대표는 "청년들이 살고 싶고, 청년들이 모여드는 대전으로 만들기 위한 ‘대전 발전을 위한 두가지 혁신 전략’을 제시했다. 첫째는 대전을 K-바이오의 전진기지로 만드는 것으로, 이를 위해 바이오헬스 산업 연구개발에 대한 과감한 투자와 백신 바이오산업 지원예산 특별편성을 약속했다. 다음으로는 국가균형발전을 위한 충청권 메가시티 조성으로, 이를 위해 행정수도 및 혁신도시 완성과 충청권 광역철도망 구축, 충청산업문화철도 구축, 초광역 자율주행자동차 특구 조성 및 충청권 실리콘밸리 조성 등의 사업 성공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hpf21@naver.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 ‘Google Translate’.

 

Lee Nak-yeon support group launched in Daejeon following North Chungcheong... Spreading support for the central region

2,200 promoters and 13,000 members of the New Welfare Daejeon Forum exceeded the 10,000 target

- 8 out of 21 (38%) members of the Daejeon Metropolitan Assembly Democratic Party, and 8 members of the Basic Assembly

- Lee reveals Daejeon development innovation strategy such as K-Bio outpost and mega city in Chungcheong area

 

Amid the spread of support groups across the country to make Lee Nak-yeon, former leader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the next president, the New Welfare Forum in Chungcheong Province raised its flag of inauguration with over 10,000 promoters and members in Daejeon, following Chungcheongnam-do and Chungcheongbuk-do.

 

'The country that protects my life - New Welfare Daejeon Forum (hereinafter referred to as the New Welfare Daejeon Forum)' officially declared that it would strengthen its resolve to 'make President Lee Nak-yeon' and actively engage in the inaugural general meeting held at the Opera Wedding Hall in Daejeon on the 10th. did. The number of promoters was about 2,200 and the number of registered members was about 13,000, far exceeding the original target of 10,000 members.

 

If you add up to 2,000 promoters of the New Welfare Chungnam Forum (May 22) and 2,500 promoters of the New Welfare Chungbuk Forum (May 27), which were launched earlier, the number of promoters in three places in the Chungcheong area will reach 7,000, which is scheduled for the 19th. If the New Welfare Sejong Forum is launched, the spread of Lee Nak-yeon's support in the Jungwon region is expected to intensify.

 

The permanent representative of the New Welfare Daejeon Forum was headed by Ma-young Yoo, Chairman of the Cheongju City Integrated Industrial Complex Management Corporation. Pyeongyang Lions Club President, Park Jeong-ki, Daejeon/Sejong Honam Hyangwoo President, Daejeon Sejong Honam Hyangwoo President, Song Duk-heon, Former Chief of Secretary for Political Affairs (Special Assistant to Political Affairs), Daejeon City Saemaeul President Oh No-gyun, Daejeon City Saemaeul Chairman Yoo In-bong, Daejeon Bus Union Association President Yu In-bong, Daejeon Gymnastics Association President Yoon Mi-ok, former Lee Min-jeong re-daejeon 16 people including Gwangju Jeonnam Hyangwoo Chairman, Lim Yang-gil, former professor of music at Seowon University (College of Music), Jeong Yu-sun, CEO of Jee-mal of News, Cho Nam-joon, vice president of the National Federation of Hyo-chung, Choi Young-hee, executive director of Daejeon Residents Association, Jeon Kwang-hoe Chairman Choi Jae-hee, and Han Kwang-hyun, chairman of the Daejeon Kim Dae-jung Memorial Project Operation Committee posted a name

 

In particular, four permanent advisors: Park Young-soon, current chairman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Daedeok-gu, Daejeon), Cho Nam-yeol, former secretary-general of the Honam Association (former secretary general of the Daejeon City Party of the Open Uri Party), Shin Shin-gyun, former president of Daejeon Daejeon, Chungnam Honam district, and Choi Young-sik, chairman of the senior citizens of the Democratic Party of Daejeon He plans to take on the role of contributing to the spread of Lee Nak-yeon's support in the Daejeon and Chungcheong regions.

 

In addition, advisors include Kwon Kyung-won, president of CMB Mountaineering Committee, Kimchi-soo Forum, co-representative of Daejeon Eui-gil, Song Young-jin, senior pastor of Seonhwa Church (Chairman of the Daejeon Christian Federation), Song Tae-joon, vice president of the Yurim Daejeon branch nationwide, Oh Sang-deok, former standing member of Daejeon City Party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Young-geun Lee, vice chairman of the Small and Medium Business Association of Daejeon and Chungnam Trade Association, Jae-in Lim, vice-chairman of the Daejeon City Council, Su-hyeon Jang, president of the Daejeon Shopping Mall Association, and Byung-gi Han, an advisor to the Daejeon Association for the Disabled were appointed.

 

At the same time, incumbent metropolitan and basic lawmakers also participated actively in expanding the organization. Daejeon City Council Steering Committee Chairman Yoon Jong-myung, a member of the Daejeon City Council, served as the metropolitan councilor, and Kim Jong-cheon, Lee Jong-ho, Hong Jong-won, Son Hee-yeok, Kim Chan-sul, Moon Seong-won, and Woo Seung-ho also joined the New Welfare Daejeon Forum, and 8 out of 21 local council members belonging to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People (38%) declared their support for Nak-yeon Lee. Among the basic members of the council, a total of 8 members including Park Min-ja, Gang Hwa-pyeong (以上 Dong-gu), Yuk Sang-rae (Jung-gu Lee), Seon-yong Lee (Lee Sang Seo-gu), and Kim Tae-seong, Sam-nam Lee, Eun-hee Park, and Mi-kyung Seo (Daeduk-gu, 以上) decided to join together.

 

In addition, as advisors, Wonju Lee, Representative Law Firm Cheongrok, Professor Minho Gil of Hanbat University (Faculty of Industry-University Convergence), Professor Gwanghee Jang of Mokwon University, Professor Inseong Jo of Hannam University (Dean of College of Law), Sangbeom Shin Blue Code Auditor (Chairman of Parliament Park Youngsoon) as auditor, Deukbae Jeon, Chungnam Chungnam A university hospital auditor was appointed. Daejeon City Councilor Kim Jong-cheon (Chairman of Daejeon City Council in the first half), Public Relations Committee Chairman Park Hee-jung, Daejeon MBC Announcer, External Cooperation Chairman Kim Yong-su, Daejeon Baduk Association Standing Vice Chairman Choi Woo-hyeok, former chairman of the Daejeon City Council, served as the chairperson and head of the organization general headquarters, adding structure to the organization.

 

Former CEO Nak-yeon Lee, who gave a special lecture after the inaugural meeting, said, “Daejeon, the city of science, will be a place that will lead Korea’s future science, and will become a bridgehead for Korea to become a leading nation in science and technology in the future.” The population of Daejeon decreased from 1.54 million in 2013 to 1.47 million in 2020, as the region could not avoid the trend of enlargement and decline, and in particular, the youth (19-39 years old) population increased to 60,000 (490,000 in 2010) over the past 10 years. It decreased from 430,000 people in 2020),” he said, diagnosing the current situation in Daejeon.

 

 

Accordingly, former CEO Lee suggested ‘two innovation strategies for the development of Daejeon’ to make Daejeon a place where young people want to live and where young people gather. The first is to make Daejeon a forward base for K-Bio, promising a bold investment in R&D for the bio-health industry and a special budget for the vaccine bio industry. The next step is to create a mega-city in the Chungcheong region for balanced national development. To this end, the administrative capital and innovation city are completed, the Chungcheong region wide railway network is established, the Chungcheong industrial culture railway is established, the super-wide autonomous vehicle special zone is created, and the Chungcheong region Silicon Valley is successful. He said he would work hard for it. hpf21@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