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문재인 대통령, 이성용 공군참모총장 전역 재가

김기홍 기자 l 기사입력 2021-06-10

본문듣기

가 -가 +

▲ 이성용 공군참모총장. (사진=공군 제공)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공군 부사관 성추행 사망 사건과 관련해 이성용 공군참모총장의 전역을 재가했다.

 

이 총장은 사건이 불거지자 지난 4일 "무거운 책임을 통감한다"며 사의 표명 후 7일 전역지원서를 접수한 바 있다.

 

박수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브리핑에서 이같은 재가 사실을 밝히며 "현역 군인이 의원 전역을 하기 위해서는 군 복무 중의 비위 사실 유무 등 전역 제한 대상에 해당되는지 여부를 감사원, 경찰, 수사기관 등에 확인하는 절차를 거쳐야 한다"며 "각 기관으로부터 관련 절차를 거쳤으며, 절차상 문제는 없는 것으로 확인되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성추행 피해 공군 부사관 사망 사건 관련 현재까지 국방부 감사 결과는 참모총장으로서 사건을 축소, 은폐하려는 지시는 없는 것으로 확인되었으나 추후라도 참모총장이 관여된 사실이 확인되면 수사기관에서 조치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President Moon Jae-in, Air Force Chief of Staff Lee Seong-yong, discharged from military service

Blue House "Reduction of the incident. There was no order to cover it up"

-kihong Kim reporter

 

On the 10th, President Moon Jae-in authorized the discharge of Air Force Chief of Staff Lee Seong-yong in connection with the sexual assault and death of an Air Force noncommissioned officer.

 

President Lee received the application for discharge on the 7th after expressing his resignation on the 4th, saying, "I feel a heavy responsibility" after the incident broke out.

 

Park Soo-hyeon, senior presidential secretary for public communication at the Blue House, revealed this fact at a briefing on the same day and said, "In order for active-duty soldiers to be discharged from the National Assembly, they must go through the process of checking with the Board of Audit and Inspection, the police, and investigative agencies, etc. "We have gone through the relevant procedures from each institution, and it has been confirmed that there is no problem in the procedure."

 

"The results of the Ministry of National Defense audit so far regarding the death of a non-commissioned officer of the Air Force who suffered sexual harassment have confirmed that there is no instruction to reduce or cover up the incident as the chief of staff. added.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