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영동군, 지역경제 견인 황간산단 조성사업 박차

임창용 기자 l 기사입력 2021-06-11

본문듣기

가 -가 +

 

▲ 충북 영동군이 지역경제를 이끌 황간일반산업단지 조성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황간산단 대상지. (C)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북 영동군이 지역경제를 이끌 새 산업단지인 황간일반산업단지 조성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군은 기 조성한 지역의 핵심경제축인 영동산업단지와 황간물류단지의 분양이 완료되었고 경기권과 경상권 기업 대표들의 영동군으로의 입주문의가 지속적으로 쇄도하고 있어 새로운 일반산업단지를 조성할 계획 중에 있다.

 

경부고속도로 중심인 황간면 마산리 일원에 306,013㎡, 550억여원 규모로 단지가 조성될 예정이다.

 

영동군은 지난 2019년부터 2020년 5월까지 황간면 입지를 면밀히 분석했으며, 황간IC 로부터 2분 거리인 최적지에 입주 의향 조사를 실시한 결과 총 27개 기업이 입주의사를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군은 현재 산업단지조성 사업 타당성 조사를 마쳤고 현재 산업단지 조성 면적 306,013㎡에 대한 지방재정투자심사를 신청하였다.

 

오는 9월 실시 예정인 지방재정투자심사 승인을 기다리고 있다.

 

지방투자심사를 통과하게 되면 황간면 주민설명회, 의회승인 등의 행정절차를 추진하여 지역주민의 적극 협조를 요청할 계획이다.

 

이후 산업단지 기본 및 실시설계, 토지보상 등 2025년 준공 목표로 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충청북도의 낙후된 남부권에 우수한 산업시설이 구축되면 충북의 균형발전과 경제 활성화에도 큰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군은 선택과 집중의 맞춤형 투자유치 전략을 펼쳐 지역의 경쟁력을 한단계 높이고 경제에 새활력을 불어넣는다는 방침이다.

 

군 경제과 이남우 투자유치팀장은 “경부고속도로 416km 중 190km 지점인 국토의 중심부와 국도4호선에 바로 인접한 위치해 접근이 편리한 황간산업단지가 조성되면 850명의 고용창출과 5,500억원의 생산유발 효과로 지역경제활성화와 인구증가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Yeongdong-gun accelerates the construction of the Hwanggan Industrial Complex to drive the local economy

-im changyong reporter

 

Yeongdong-gun, Chungcheongbuk-do is accelerating the construction of the Hwanggan General Industrial Complex, a new industrial complex that will lead the local economy.

 

The county is planning to build a new general industrial complex as the sales of the Yeongdong Industrial Complex and Hwanggan Logistics Complex, which are the key economic axes of the region, have been completed, and inquiries from business leaders from Gyeonggi and Gyeongsang regions to Yeongdong-gun continue to flood in.

 

A complex of 306,013 m2, worth 55 billion won, will be built in Masan-ri, Hwanggan-myeon, the center of Gyeongbu Expressway.

 

Yeongdong-gun thoroughly analyzed the location of Hwanggan-myeon from 2019 to May 2020, and as a result of conducting a survey of intent to move in to the optimal location, 2 minutes from Hwanggan IC, a total of 27 companies are known to have expressed their intention to move in.

 

The county has completed the feasibility study of the current industrial complex development project and applied for local financial investment review for the 306,013㎡ area of the current industrial complex development.

 

It is awaiting approval of the local financial investment review scheduled to be carried out in September.

 

If it passes the local investment review, it plans to request the active cooperation of local residents by promoting administrative procedures such as a briefing session for residents of Hwanggan-myeon and approval by the parliament.

 

After that, the project will be promoted with the goal of completion in 2025, including the basic and detailed design of the industrial complex and land compensation.

 

If excellent industrial facilities are built in the underdeveloped southern region of Chungcheongbuk-do, it is expected to play a big role in the balanced development of Chungcheongbuk-do and economic revitalization.

 

The military plans to implement a customized investment attraction strategy of selection and concentration to raise the competitiveness of the region to the next level and breathe new vitality into the economy.

 

Nam-woo Lee, head of the investment promotion team of the Military Economics Department, said, “If the Hwanggan Industrial Complex, which is located in the center of the country, which is 190 km out of 416 km of the Gyeongbu Expressway, and is directly adjacent to National Highway 4, is conveniently accessible, it will create 850 jobs and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by creating 550 billion won in production It is expected to play a major role in the growth of the population and the population.”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