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괴산 감물면주민자치위, ‘클린봉사대’ 환경정화 활동 전개

임창용 기자 l 기사입력 2021-06-11

본문듣기

가 -가 +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북 괴산군 감물면은 지난 10일 '친환경1번지 감물면 만들기'의 일환으로 '클린봉사대' 활동을 펼쳤다.

 

‘클린봉사대’는 감물면 기관 및 단체들이 책임구역을 지정·운영해 정기적으로 취약지구에 대한 환경정화를 펼치는 활동이다.

 

이날은 감물면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김연식) 회원과 감물면직원 등 30여명이 감물면농촌중심지활성화센터 주변에서 환경정화 활동을 벌였다.

 

이날 회원들은 “제10회 감물감자축제 행사를 앞두고 행사장 주변과 책임구역을 깨끗하게 조성하는 데 일조하게 돼 보람된다”며 “앞으로도 감물면 발전을 위해 봉사활동에 적극 동참하겠다”고 입을 모았다.

 

손기철 감물면장은 “쾌적하고 깨끗한 친환경 1번지 감물면을 만들기 위해 봉사활동에 참여해주신 감물면 주민자치위원회 회원들께 감사하다”며 “기관단체와 협력해 괴산사랑운동 확산과 감물면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감물면은 매월 지역주민과 사회단체와 함께하는 ‘감물 실천하기’, ‘다 같이 감물 한바퀴’ 를 비롯해 ‘클린봉사대’ 운영 등 괴산사랑운동 실천으로 친환경 1번지 감물 만들기를 위해 다양한 시책을 추진하고 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esan Gammul-myeon Residents’ Self-Governing Committee, ‘Clean Volunteer Corps’ environmental cleanup

-im changyong reporter

 

Gammul-myeon, Goesan-gun, Chungcheongbuk-do conducted a 'Clean Volunteer Corps' activity on the 10th as part of 'Making Eco-Friendly No. 1 Gammul-myeon'.

 

The ‘Clean Volunteer Team’ is an activity in which Gammul-myeon organizations and organizations designate and operate responsible areas to regularly clean up the environment in vulnerable areas.

 

On this day, about 30 members, including Gammul-myeon Residents' Autonomy Committee (Chairman Yeon-sik Kim) and Gammul-myeon employees, carried out environmental cleanup activities around the Gammul-myeon Rural Center Revitalization Center.

 

On this day, the members said, "It is rewarding to help keep the area around the venue and responsible areas clean ahead of the 10th Gammul Potato Festival." They said, "I will actively participate in volunteer activities for the development of Gammul-myeon in the future."

 

Ki-cheol Sohn, head of Gammul-myeon, said, "I would like to thank the members of the Gammul-myeon Residents' Autonomous Committee who participated in volunteer activities to make Gammul-myeon, a comfortable and clean eco-friendly No. .

 

Gammul-myeon is promoting various policies to make the first eco-friendly persimmon by practicing the Goesan Love Movement, such as ‘Practice persimmons’ with local residents and social groups every month, ‘One round of persimmons together’ and ‘Clean Volunteer Team’.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