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음성교육지원청 학부모센터교육, 찾아가는 다문화 학부모 연수 진행

임창용 기자 l 기사입력 2021-06-11

본문듣기

가 -가 +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청북도음성교육지원청(교육장 김상열)은 10일 대소초등학교 다문화 가정 학부모를 대상으로 ‘학교로 찾아가는 다문화 학부모 연수’를 실시하였다.

 

‘다문화가정 자녀 이해와 소통’을 주제로 다문화 학부모들에게 자녀 소통법과 실천 방법을 안내하고,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였다. 특히, 학부모회 임원들이 연수에 참여하여 다문화 학부모를 이해하고, 다문화 학부모가 학교교육에 참여할 수 있는 방법을 모색하였다.

 

대소초 학부모회장 서예그린은 “이번 연수를 계기로 다문화 가정의 학생과 학부모를 이해하고 다문화 수용성을 높이는 것이 중요하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라고 말했다. 한 다문화 가정 학부모는 “자녀와 소통을 위한 구체적인 사례를 접해봄으로써 자녀 이해에 많은 도움이 되었다.”라고 밝혔다.

 

강의를 맡아 준 음성군 건강가정 다문화가족지원센터장 정복동은 “음성군 다문화학생이 작년 기준 750명으로 매년 증가하고 있으므로, 다문화 가정 학생을 이해하는 다문화 감수성 교육이 강화되어야 한다.”라고 말했다.

 

음성교육지원청 행복교육센터장 이영미 교육과장은 “다문화 사회에 대비하여 다문화 학부모 교육을 활성화하고, 일반 학부모 대상으로 다문화에 대한 편견 극복 및 다문화 가정 이해의 장을 마련하겠다."라고 밝혔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Eumseong Education Support Office Parent Center Education, Visiting Multicultural Parents Training

-im changyong reporter

 

On the 10th, Chungcheongbuk-do Eumseong Educational Support Office (Chairman Sang-yeol Kim) conducted a ‘Training for Multicultural Parents Visiting Schools’ for parents of multicultural families at Daeso Elementary School.

 

Under the theme of ‘Understanding and Communication with Children of Multicultural Families’, multicultural parents were instructed on how to communicate with their children and how to practice them, and various information was provided. In particular, the parents' association executives participated in the training to understand multicultural parents and to seek ways for multicultural parents to participate in school education.

 

Seo Ye-Green, the parent president of Daesocho, said, “Through this training, I learned that it is important to understand students and parents from multicultural families and to increase their acceptance of multiculturalism. A parent from a multicultural family said, “Experiencing specific examples for communication with their children has helped a lot in understanding their children.”

 

Bok-dong Bok, director of the Multicultural Family Support Center for Healthy Families in Eumseong-gun, who gave the lecture, said, “As the number of multicultural students in Eumseong-gun is increasing every year to 750 as of last year, education on multicultural sensitivity to understand students from multicultural families should be strengthened.”

 

Lee Young-mi, director of the Eumseong Education Center's Happiness Education Center, said, "In preparation for a multicultural society, we will revitalize education for multicultural parents, and provide a place for general parents to overcome prejudices against multiculturalism and understand multicultural families."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