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사)대한민국독도협회 “日本 방위백서 독도영유권 주장” 철폐촉구

소중한 기자 l 기사입력 2021-07-15

본문듣기

가 -가 +

해양수산부 인가(사)대한민국독도협회(회장:전일재)는 일본정부가13일 발표한 일본의 방위백서에 포함된 독도 영유권 주장의 철회를 촉구하는 선언문을 발표했다.

 

전일재 회장은 성명서를 통해 “계속되는 일본의 독도 영유권주장은 한·일 관계에 찬물을 붓는 행위를 넘어 동아시아의 평화를 위협하는 반인륜적, 반평화적인 행위”라고 비판했다.    © 소중한 기자

 

일본 정부는 13일 기시 노부오 방위상이 국무회의에 보고한 2021판 방위백서를 통해 독도영유권 주장을 했다.일본은 올해 방위백서에서 자국 주변의 안보 환경을 설명하면서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일본 고유 영토인 북방영토(쿠릴열도 4개 섬을 지칭하는 일본식 표현)와 다케시마(竹島·일본이 주장하는 독도의 명칭)의 영토 문제가 여전히 미해결 상태로 존재 한다"라고 17년째 주장하고 있다.

 

일본이 방위백서에서 독도 영유권을 주장하기 시작한 것은 고이즈미 준이치로(小泉純一郞)내각 시절인 2005년부터다. 군사적인 이슈를 다루는 방위백서에 독도 문제를 미해결 과제로 명시하면서 독도 영유권을 강변하는 것은  한·일간 무력충돌로 발전할 수 있다는 우려도 있다. 일본은 매년 방위백서에 앞서 내놓는 '외교청서'에서도 독도 영유권에 대한 주장을 이어오고 있다.

 

협회는 이날 발표한 선언문에서 "일본의 외교청서 역사 왜곡과 도쿄 올림픽 성화봉송로 지도 독도표기에 이어 방위백서까지 독도 침탈의 야욕을 드러낸 것은 일본 정부의 그릇된 역사인식으로 결코 좌시할 수 없다"고 밝혔다. 

 

전일재 회장은 성명서를 통해 “계속되는 일본의 독도 영유권주장은  한·일 관계에 찬물을 붓는 행위를 넘어 동아시아의 평화를 위협하는 반인륜적, 반평화적인 행위”라고 비판했다.  

 

행사에 참석한 정삼수 수석상임위원(이루스포츠 대표)은 “일본의 독도영유권 주장이 있을 때마다 몇 년째 외교부 반박 성명서 발표나 일본 대사관 담당자 초치 외에 다른 대응책은 구상조차도 못하는 우리 정부의 정책도 한심하다”며, “차라리 독도 시민단체에 예산을 책정해 시민단체가 일본과 대응하는 것이 더 효과적일 것이다"고 역설했다. hpf21@naver.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 ‘Google Translate’.

 

Korea Dokdo Association, urges the abolition of “Japan’s defense white paper claiming sovereignty over Dokdo”

It is more effective when a budget is set for Dokdo civic groups and civic groups respond to Japan

 

The Republic of Korea Dokdo Association (Chairman: Jeon Il-jae), accredited by the Ministry of Oceans and Fisheries, issued a declaration urging the Japanese government to withdraw its claim to sovereignty over Dokdo contained in the Japanese Defense White Paper released on the 13th.

 

The Japanese government claimed sovereignty over Dokdo in the 2021 edition of the Defense White Paper, which was reported to the Cabinet Meeting by Defense Minister Nobuo Kishi on the 13th. The territorial issue of (Japanese expression referring to the four Kuril Islands) and Takeshima (竹島, the name of Dokdo claimed by Japan) remains unresolved,” he insisted for 17 years.

 

Japan's claim to sovereignty over Dokdo in the Defense White Paper began in 2005, when Junichiro Koizumi was in office. There is also concern that insisting on sovereignty over Dokdo while specifying the Dokdo issue as an unresolved task in the defense white paper dealing with military issues could lead to an armed conflict between South Korea and Japan. Japan continues to assert its sovereignty over Dokdo in the 'Diplomatic Blueprint', which is published every year before the defense white paper.

 

In a declaration released on the same day, the association said, "The Japanese government's false perception of history that Japan's foreign policy documents distorted history and the Tokyo Olympic torch relay map to Dokdo, followed by the defense white paper revealing the ambition of the invasion of Dokdo cannot be overlooked," the association said. .

 

In the declaration, Chairman Jeon Il-jae criticized “Japan’s continued claim of sovereignty over Dokdo is an anti-human and anti-peaceful act that threatens peace in East Asia beyond pouring cold water on Korea-Japan relations.”

 

Senior Executive Committee member Jeong Sam-soo (CEO of Eru Sports) who attended the event said, “It is pathetic that our government cannot even think of any countermeasures other than announcing a statement from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for several years to refute every Japanese claim to Dokdo Island or calling a Japanese embassy official.” He emphasized, “It would be more effective for civic groups to respond to Japan by setting a budget for Dokdo civic groups.” hpf21@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