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라디오스타’ 박군, 말기 암 판정 어머니 위해 직업 군인된 사연..궁금증 ‘UP’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21-07-21

본문듣기

가 -가 +

▲ MBC ‘라디오스타’ 박군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트로트 가수 박군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말기 암 판정을 받은 어머니를 위해 직업 군인의 길을 걷게 됐다며 코끝 찡한 스토리를 고백한다.

 

또 박군은 군대 예능 ‘강철부대’ 출연 당시 큰 화제를 모은 ‘10m 외줄타기’ 미션 장면을 회상하며 “정신력으로 버텼다”고 고백한다.

 

21일 밤 10시 20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강영선 / 연출 강성아)는 임채무, 이준혁, 오종혁, 박군이 출연하는 ‘강철 사나이’ 특집으로 꾸며진다.

 

박군은 데뷔곡 ‘한잔해’의 인기에 힘입어 트로트계 샛별로 떠올랐다. 탄탄한 가창력과 넘치는 끼, 예능감 외에도 데뷔 전 15년간 특전사로 복무한 이색 이력으로 주목받고 있다.

 

특히 박군은 군대 예능 ‘강철부대’에 출연해 15년 군 생활 경력에서 나오는 바이브를 자랑, 감탄을 유발하는 명장면을 여럿 탄생시켰다. 

 

박군은 40kg 타이어 들고 달리기, 10m 외줄 타기 등으로 이어진 장애물 각개전투 미션 당시, 힘이 다 소진된 상태에서도 외줄을 거침없이 타고 올라가 특전사의 위엄을 자랑했다. 박군은 “외줄 탈 때 정신력으로 버텼다”라며 ‘강철부대’ 비하인드 스토리를 들려준다.

 

또한 ‘끼쟁이’ 박군이 트로트 가수에 도전하기 앞서 직업 군인의 길을 선택한 이유는 다름 아닌 '어머니' 때문이라고 고백해 시선을 강탈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박군은 군 생활 중 해외 파병만 두 번 다녀온 스토리를 비롯해 ‘리얼 군대 토크’를 펼친다. 특히 그는 “전투력을 겨루는 대회에서 1등을 했었다”라며 특전사 시절 ‘특급 전사’로 뽑혔던 과거도 공개한다.

 

직업 군인이라는 이색 이력 외에도 제기차기 실력도 남다른 ‘강철 사나이’ 면모도 공개한다. 박군은 레바논 파병 당시 열린 체육대회에서 ‘제기차기’의 왕좌(?)에 올랐다며 당시 비공식 기록이 6700개, 공식 기록이 3400개였다는 믿기 힘든 실력을 공개한다.

 

15년 군 생활의 마침표를 찍고 트로트 샛별로 변신해 인생 제2막을 연 박군은 오롯이 가수의 꿈을 위해 ‘직업 군인’을 포기했다. 특히 화제를 모았던 ‘30억 연금 포기’ 발언에 대해 “오해가 있었다”며 적극 해명한다고 해 이목이 집중된다.

 

특전사 출신 박군의 리얼 군대 토크는 21일 밤 10시 20분에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ot singer Park Goon appeared on 'Radio Star' and confessed a story that made him feel like a professional soldier for his mother, who was diagnosed with terminal cancer.

 

In addition, Park recalls the mission scene of '10m single tightrope walking', which gathered a lot of attention when he appeared in the military entertainment show 'Steel Troop', and confesses, "I endured with my mental strength."

 

The high-quality talk show MBC 'Radio Star' (planned by Kang Young-sun / directed by Kang Seong-ah), scheduled to be broadcast at 10:20 pm on the 21st, will feature a special 'Steel Man' starring Im Chae-moo, Lee Jun-hyeok, Oh Jong-hyuk, and Park Gun.

 

Thanks to the popularity of his debut song 'Have a Drink', Park has emerged as a trot star. In addition to his strong singing ability, overflowing talent, and sense of entertainment, he is attracting attention for his unique history of serving as a special soldier for 15 years before his debut.

 

In particular, Park appeared in the military entertainment show 'Steel Troops' and boasted the vibes from his 15-year military career, creating several famous scenes that caused admiration.

 

At the time of each obstacle battle mission, which consisted of running with a 40kg tire and riding a 10m single rope, even when his strength was exhausted, he climbed the single rope without hesitation and boasted the dignity of a special warrior. Goon Park tells the story behind the 'steel unit', saying, "I endured with my mental strength when I rode a single rope."

 

In addition, he plans to steal his attention by confessing that the reason he chose the path of a professional soldier before challenging the trot singer is because of his 'mother'.

 

In addition, Park will present a 'real army talk', including the story of only being dispatched overseas twice during his military life. In particular, he reveals the past when he was selected as a 'special warrior' during his time as a special forces soldier, saying, "I won first place in a contest to compete for combat power."

 

In addition to his unique history of being a professional soldier, he also reveals the aspect of a 'steel man' with his unique gimmick skills. Park said that he ascended the throne of 'Jegi kick' at the athletic meet held at the time of his deployment to Lebanon, revealing his unbelievable skills that he had 6,700 unofficial records and 3,400 official records at the time.

 

After ending his 15-year military career, he transformed into a trot star and opened the second act of his life, giving up his 'professional soldier' ​​for the sole purpose of becoming a singer. In particular, attention is drawn to the fact that he actively explains the statement, “There was a misunderstanding,” regarding the remark of ‘abandonment of a pension of 3 billion won’, which was a topic of discussion.

 

You can check out the real military talk of Park Gun, a former special forces soldier, through 'Radio Star', which will be broadcast at 10:20 pm on the 21st.

 

On the other hand, 'Radio Star' is loved as a unique talk show that brings out the real story by disarming the guests with the talk of a rustic murder that the MCs do not know where to go.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