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제천시, 하소천·장평천 산책로 연결사업 추진

임창용 기자 l 기사입력 2021-07-22

본문듣기

가 -가 +

 

▲ 하소천 전경. (C)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제천시는 지난 5월 새롭게 단장을 마치고 시민이 여가와 산책을 즐길 수 있는 휴식공간으로 재탄생한 하소천 산책로를 장평천 산책로와 연결하는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현재 하소천과 장평천 산책로 연결과 장평천 산책로 주변의 대대적 정비를 위한 기본설계용역을 진행 중으로,

 

기본설계에는 하소천과 장평천 산책로 연결과 함께 기존에 어두웠던 장평천 산책로를 밝고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지중등 설치와 주변 조경을 정비하고 교량으로 인해 단절되었던 산책로를 연결하는데 초점을 맞췄다.

 

시는 이미 신당교에서 장평천까지 약 740m 구간에 대한 둔치제방 조성공사를 추진 중에 있으며, 이와 더불어 하소천을 중심으로 서측으로는 청천뜰을 경유한 삼한의 초록길과 연계하는 방안과, 동측으로는 고암천변을 이용한 의림지 까지 연계하는 중장기 노선계획(안)을 함께 기본설계용역에 담을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금번 기본설계를 통해 산책로 정비에 대한 밑그림을 그리고, 내년 초 실시설계로 구체적 사업계획이 마련될 계획으로, 신속한 추진을 통해 조기에 사업을 완료하여, 시민의 휴식공간으로 새롭게 자리 매김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Jecheon City promotes a project to connect Hasocheon and Jangpyeongcheon trails

-im changyong reporter

 

The city of Jecheon announced in May that it would promote a project to connect the Hasocheon Trail, which was reborn as a resting space for citizens to enjoy leisure and walks, with the Jangpyeongcheon Trail.

 

Currently, basic design services are in progress for connecting the Haso and Jangpyeong Stream trails and for extensive maintenance around the Jangpyeong Stream trail.

 

The basic design focused on connecting the Hasocheon and Jangpyeongcheon trails, installing underground lights and reorganizing the surrounding landscaping so that the previously dark Jangpyeongcheon trails could be used brightly and safely, and connecting the trails that were cut off by a bridge.

 

The city is already in the process of constructing a mound embankment for a section of about 740m from Sindang Bridge to Jangpyeongcheon Stream. In addition, linking Hasocheon with the green road of Samhan through Cheongcheon Garden to the west, and eastward to the east. plans to include a mid- to long-term route plan (draft) linking to Uirimji using the Goam Stream in the basic design service.

 

A city official said, “Through this basic design, we plan to draw a sketch for the maintenance of the trail and prepare a detailed business plan as a detailed design early next year. I will,” he said.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