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이병훈 의원, 싱크탱크 연대와 공생, 온민정책포럼과 토론회 개최

이학수기자 l 기사입력 2021-07-23

본문듣기

가 -가 +



(광주=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더불어민주당 이병훈 의원이 싱크탱크 연대와 공생, 온민정책포럼과 오는 26일 오후 3시 광주 전일빌딩에서 ‘내 삶을 지켜주는 문화·복지’를 주제로 정책토론회를 개최한다.

 

더불어민주당의 유력한 대선후보인 이낙연 후보도 참석해 모두발언을 통해 문화와 복지관련 정책비전을 내놓을 계획이다.

 

이번 토론회는 이병훈 의원이 이낙연 후보의 정책 싱크탱크로서 대학교수들이 중심이되어 구성된 단체인 ‘연대와공생’, 그리고 이낙연 후보를 지지하는 지역 대학교수 및 연구자 1천여명의 모임인 ‘온민정책포럼’과 함께 준비했다.

 

최근 지지율이 상승해 윤석열, 이재명 후보와 3강 구도를 형성하고, 호남에서 이재명 후보를 제치고 1위로 올라선 이낙연 후보는 이번 토론회에서 모두발언을 통해 문화, 복지관련한 비전을 제시하고, 연구자들의 의견을 들을 예정이다.

 

이번 토론회는 문화·복지 분야로서 이낙연 국회의원이 모두발언을 진행하고 박신의 경희대학교 교수가 <호남권 문화 관광산업 성장과 거점화 방안>에 대해 발제에 나선다.

 

또 송창영 광주대학교 교수는 ‘안전 취약계층을 위한 AI중심 스마트시스템 도입’을 주제로, 진현정 중앙대학교 교수는 ‘농어촌 지역주민 소득 및 복지지원정책’을 주제로 발제하며, 문현철 초당대 교수의 사회로 진행된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Rep. Lee Byung-hoon, Think Tank Solidarity and Coexistence, Held People's Policy Forum and Debate

In Gwangju on the 26th, the theme of “Culture and Welfare that Protects My Life”… Democratic Party candidate Lee Nak-yeon will also attend and speak.

 

(Gwangju = Break News) Reporter Lee Hak-soo = In addition, Rep. Lee Byung-hoon of the Democratic Party held a policy discussion under the theme of 'culture and welfare that protects my life' at the think tank Solidarity, Coexistence, and People's Policy Forum and at 3 pm on the 26th at the Jeonil Building in Gwangju. will be held

 

Candidate Nak-yeon Lee, a strong presidential candidate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also plans to present a policy vision related to culture and welfare through speeches.

 

This debate was held by Rep. Lee Byung-hoon as a policy think tank for Candidate Nak-yeon Lee, 'solidarity and coexistence', an organization centered on university professors, and the 'Onmin Policy Forum', a gathering of about 1,000 local university professors and researchers who support Candidate Nak-yeon Lee. prepared together.

 

Candidate Nak-yeon Lee, who recently rose to the top of the list with Candidates Seok-Yeol Yoon and Jae-Myung Lee, and beat Candidate Jae-Myung Lee in Honam after rising approval ratings, presented a vision related to culture and welfare, and presented a vision related to culture and welfare in this discussion. will listen

 

In this forum, in the field of culture and welfare, National Assembly member Nak-yeon Lee will speak and Professor Shin-eui Park of Kyunghee University will give a presentation on .

 

In addition, Professor Song Chang-young of Gwangju University gave a presentation on 'Introduction of AI-centered smart system for the safety-vulnerable', and Professor Jin Hyeon-jeong of Chung-Ang University gave a presentation on 'Income and welfare support policy for local residents in rural and fishing villages'. proceeds with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남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