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장성군 “화장실 몰카 걱정 끝!”

이학수기자 l 기사입력 2021-07-23

본문듣기

가 -가 +



(장성=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전남 장성군 제2기 여성친화도시 군민참여단이 행락철을 맞아 공중화장실 불법카메라 집중 단속에 나섰다.

 

23일 군에 따르면 2기 군민참여단은 장성호, 버스터미널, 황룡시장 등 이용객이 집중되는 시설의 공중화장실 21개소를 대상으로, 장성경찰서와 합동 점검을 실시했다.

 

점검 시에는 불법카메라 전문 탐지 장비를 이용해 육안으로 확인이 어려운 카메라도 빠짐없이 단속했다.

 

단속을 마친 군민참여단 단원은 “점검 결과, 불법카메라 설치 의심 사례는 발견되지 않았다”면서 “화장실 위생 상태 개선 등을 담당부서에 건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장성군은 지난 2017년 여성친화도시에 선정된 바 있다. 여성친화도시는 여성의 사회적 역량과 안전을 강화하기 위한 정책을 추진하고, 정책 수립과 지역 발전 과정에 남녀가 공평하게 참여하는 여건을 갖춘 자치단체다.

 

군은 2017년 1기에 이어, 올해 2기 30명 규모의 군민참여단을 위촉했다. 현재, 모든 장성 군민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 데 앞장서고 있다.

 

군 2기 군민참여단은 앞으로도 장성경찰서와 연계해 공중화장실 불법카메라 단속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방침이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Jang Seong-gun “End of worrying about hidden cameras in the bathroom!”

The 2nd Women-Friendly City Military Participation Group, together with the Jangseong Police Station, crack down on public toilets

 

(Jangseong = Break News) Reporter Lee Hak-soo = The 2nd Women-Friendly City Military Participation Group in Jangseong-gun, Jeollanam-do started to crack down on illegal cameras in public toilets in celebration of the holiday season.

According to the military on the 23rd, the 2nd group of civilians participated in a joint inspection with the Jangseong Police Station for 21 public toilets in facilities where users are concentrated, such as Jangseongho, Bus Terminal, and Hwangryong Market.

During the inspection, all cameras that are difficult to see with the naked eye were cracked down using specialized illegal camera detection equipment.

“As a result of the inspection, no suspected cases of illegal camera installation were found,” said a member of the military-civilian participation group who finished the crackdown. “We plan to suggest improvement of toilet hygiene, etc. to the department in charge.”

Meanwhile, Jangseong-gun was selected as a woman-friendly city in 2017. A woman-friendly city is a self-governing body that promotes policies to strengthen women's social competence and safety, and has conditions for men and women to participate equally in policy establishment and regional development.

Following the first term in 2017, the military commissioned a 30-member military participation group for the second term this year. Currently, we are taking the lead in creating an environment where all generals can live in peace.

The 2nd Military Civil Participation Group plans to continue cracking down on illegal cameras in public toilets in conjunction with the Jangseong Police Station.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남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