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엑시트’ 탈출 콤비 조정석·임윤아 “‘모가디슈’, 무더운 날씨 잊게 할 영화”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21-07-29

본문듣기

가 -가 +

▲ ‘엑시트’ 탈출 콤비 조정석·임윤아, ‘모가디슈’ 추천 영상 공개 <사진출처=롯데엔터테인먼트>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2021년 한국영화 최고 오프닝을 기록하며 폭발적인 흥행 레이스를 시작한 <모가디슈>를 추천하기 위해 원조 탈출 콤비가 뭉쳤다. 

 

지난 2019년 <엑시트>로 극장가를 시원하게 만들었던 조정석, 임윤아가 다시 한번 뭉쳐 <모가디슈> 지원 사격에 나선 것. [제공/배급: 롯데엔터테인먼트 | 제작: 덱스터스튜디오, ㈜외유내강 | 감독: 류승완 | 출연: 김윤석, 조인성, 허준호, 구교환, 김소진, 정만식, 김재화, 박경혜]

 

<모가디슈>는 1991년 소말리아의 수도 모가디슈에서 내전으로 인해 고립된 사람들의 생사를 건 탈출을 그린 영화다. 

 

폭발적인 입소문, 높은 관객 평점으로 순조로운 흥행 레이스를 시작한 <모가디슈>를 강력 추천하기 위해 영화 <엑시트>의 주역이자 원조 탈출 콤비 조정석, 임윤아가 만났다. 조정석, 임윤아는 2019년 <엑시트>에서 용남, 의주 역할을 맡아 짠내 나는 청춘들의 용기와 기지를 그려내며 관객들의 큰 사랑을 받은 바 있다. 

 

<엑시트>의 상징이자 명대사 “따따따, 따따 따, 따따따”로 시작하는 추천 영상은 보기만 해도 산뜻한 기분이 든다. 

 

임윤아는 “오랜만에 <엑시트>의 의주로 인사 드립니다. 2019년 여름 <엑시트>로 시원하게 더위 탈출 성공했다면, <모가디슈>로 강렬하고, 시원한 체험을 통해 여름 더위 탈출에 꼭 성공하셨으면 한다”고 전했다. 

 

조정석은 “화려한 스케일과 긴박한 스토리로 무더운 날씨마저 잊게 해줄 영화다. 관객 모두들 시원하고 건강한 여름 보내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끝으로 임윤아는 <모가디슈>를 활용한 센스있는 4행시로 훈훈하게 영상을 마무리했다. 

 

이처럼 <모가디슈>는 조정석, 임윤아뿐만 아니라 임필성 감독, 김지운 감독, 봉준호 감독, 배우 김혜수, 염정아, 박정민, 김종수, 이동휘, MSG워너비 김정민 등 각계각층의 추천사부터 실관람객들의 높은 만족도까지 받으며 여름 극장가를 달구는 중이다. 

 

한편, 코로나19 이후 관객들이 다시 극장을 찾게 만들고 있는 영화 <모가디슈>는 2D, IMAX, ScreenX, 4DX, 4DX Screen, 수퍼4D, 돌비 애트모스까지 전 포맷으로 절찬 상영 중이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he original escape duo teamed up to recommend <Mogadishu>, which started an explosive box office race with the best opening of a Korean movie in 2021.

 

Jo Jung-seok and Lim Yoon-a, who made the theater cool with <Exit> in 2019, united once again to support <Mogadishu>. [Provided/Distributed by: Lotte Entertainment | Produced by: Dexter Studios, Oeyu Naegang | Director: Ryoo Seung-wan | Cast: Kim Yun-seok, Jo In-seong, Heo Jun-ho, Koo Gwan-hwa, Kim So-jin, Jung Man-sik, Kim Jae-hwa, Park Kyung-hye]

 

<Mogadishu> is a movie about the life or death of those isolated in the 1991 civil war in Somalia's capital, Mogadishu.

 

In order to strongly recommend <Mogadishu>, which started a smooth box office race with explosive word-of-mouth and high audience ratings, the protagonists of the movie <Exit> and the original escape duo Jo Jung-seok and Lim Yoon-a met. Jo Jung-seok and Lim Yoon-a took on the roles of Yong-nam and Ui-ju in <Exit> in 2019, and were loved by the audience by portraying the courage and wit of the youth.

 

The recommended video that starts with the symbol of <Exit> and the famous line “Tattata, dattata, dattata” makes me feel refreshed just by looking at it.

 

Yoona Lim said, “I would like to greet you as Euiju of <Exit> after a long time. If you succeeded in escaping the heat with <Exit> in the summer of 2019, I hope you succeed in escaping the summer heat through an intense and cool experience with <Mogadishu>.”

 

Jo Jung-seok said, "It is a film that will make you forget even the hot weather with its splendid scale and tense story. I hope all the audience have a cool and healthy summer.” Finally, Yoona Lim finished the video warmly with a sensible four-line poem using <Mogadishu>.

 

In this way, <Mogadishu> received high satisfaction from audiences from all walks of life, including recommendations from all walks of life, including Jo Jung-seok and Im Yoon-ah, Im Pil-sung, Kim Ji-woon, Bong Joon-ho, actors Kim Hye-soo, Yeom Jeong-ah, Park Jeong-min, Kim Jong-soo, Lee Dong-hwi, and MSG Wannabe Kim Jeong-min, making <Mogadishu> a hot summer theater scene. is in progress

 

Meanwhile, the movie <Mogadishu>, which is making audiences come back to theaters after Corona 19, is being screened with rave reviews in all formats, including 2D, IMAX, ScreenX, 4DX, 4DX Screen, Super 4D, and Dolby Atmos.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