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전남도, 생활SOC 개선 지역개발에 2곳 선정

이학수기자 l 기사입력 2021-08-03

본문듣기

가 -가 +



(무안=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전라남도는 2021년 국토교통부 ‘지역개발 공모사업’에 영암과 강진 2곳이 선정돼 국비 75억 원을 확보, 생활SOC를 확충하고 일자리를 창출하는 등 정주여건 개선에 힘쓸 계획이라고 밝혔다.

 

‘지역개발 공모사업’은 주거, 생활SOC, 일자리를 연계한 주거플랫폼 조성으로 주민 생활불편 해소와 지역 활력 제고를 위해 국토교통부에서 공모방식으로 추진하는 사업이다.

 

2015년부터 전국 143개소를 선정했다. 이 가운데 전남은 34곳으로 전국에서 가장 많은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올해 선정 사업은 강진 ‘호계로 쏙(SOC) 행복플랫폼 조성사업’과 영암 ‘신활력 氣충전소, 학산누리 플랫폼 조성사업’이다. 공공임대주택과 연계해 근로자와 주민을 위한 생활SOC를 조성하는 계획을 신청해 선정됐다. 인구감소 위기에 처한 낙후지역의 인구 유입을 도모하고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해 공공임대주택과 지역에 필요한 생활SOC, 일자리를 함께 공급해 농산어촌 정주여건을 개선하는 균형발전 사업이다.

 

강진군은 주민건강‧여가생활 공간 및 취약계층을 위한 돌봄서비스를 하고, 다양한 계층의 문화예술활동 욕구 충족을 위한 마을 공유 갤러리카페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영암군은 생활문화복합관을 신축해 아동돌봄시설, 고령자 일자리 및 공공 문화센터를 제공하고, 20여 생활체육 동호회를 위한 다목적 체육관을 건립할 예정이다.

 

전남도 관계자는 “지역 주민 삶의 질을 높이고 지역경제를 활성화하는데 직접적인 도움을 주는 사업인 만큼, 아낌없는 행정적 지원을 통해 조기에 사업 성과가 극대화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Jeollanam-do selected 2 places for local development to improve living SOC

Gangjin Happiness Platform, Yeongam Haksan Nuri Platform Business… Expectations for improvement in living conditions

 

(Muan=Break News) Reporter Lee Hak-soo = Jeollanam-do has secured 7.5 billion won in government budget by selecting Yeongam and Gangjin in the 'Regional Development Competition'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in 2021 to improve the living conditions by expanding living SOC and creating jobs. He said he plans to work on it.

The 'Regional Development Competition Project' is a project promoted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through a public offering to reduce the inconvenience of residents and enhance local vitality by creating a housing platform that links housing, living SOC, and jobs.

Since 2015, 143 locations across the country have been selected. Among them, Jeollanam-do is carrying out the most projects in the nation with 34.

The projects selected this year are ‘Hogye-ro Sok (SOC) Happiness Platform Creation Project’ in Gangjin and ‘New vitality energy charging station, Haksan Nuri platform construction project’ in Yeongam. It was selected by applying for a plan to create a living SOC for workers and residents in connection with public rental housing. It is a balanced development project that improves the living conditions of rural and fishing villages by supplying public rental housing, living SOC, and jobs necessary for the region to increase the quality of life and promote the influx of people from underdeveloped areas that are at risk of population decline.

Gangjin-gun plans to provide health and leisure space for residents, care services for the underprivileged, and support village-shared gallery cafes to meet the needs of cultural and artistic activities of various classes.

Yeongam-gun plans to build a living and culture complex to provide child care facilities, jobs for the elderly, and a public cultural center, and to build a multi-purpose gymnasium for more than 20 life and sports clubs.

An official from Jeollanam-do said, "As this is a project that directly helps to improve the quality of life of local residents and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we will maximize the project performance at an early stage through generous administrative support."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남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