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효성, 한가위 맞이 국가유공자에 생필품 지원

문홍철 기자 l 기사입력 2021-09-14

본문듣기

가 -가 +


브레이크뉴스 문홍철 기자=
효성그룹이 한가위를 맞이해 국가유공자에 ‘사랑의 생필품’을 지원했다.

 

효성은 14일 서울남부보훈지청에 호국보훈 가족을 위한 참치와 햄 200세트를 후원했다고 밝혔다.

 

이번 사랑의 생필품 나눔은 서울남부보훈지청에 등록된 국가 유공자와 재가복지대상자에게 전달된다. 효성의 사랑의 생필품 나눔은 2015년부터 1년에 4번씩 취약계층과 국가유공자에게 전달되고 있다.

 

효성 관계자는 “민족의 명절인 추석을 맞이해 나라를 위해 헌신하고 희생하신 국가유공자 분들께 조금이나마 감사의 마음을 표하고자 사랑의 생필품 나눔을 진행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효성은 지난 6월 자매결연 부대인 육군 광개토부대에 군 장병복리후생의 일환으로 세탁 카페를 후원했고, 위문금 1000만 원과 제습기 20대를 전달했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Hyosung provides daily necessities to national meritorious people in celebration of Lunar New Year
-Reporter Moon Hong-cheol

Hyosung Group donated ‘living necessities of love’ to people of national merit to celebrate the Lunar New Year.


Hyosung announced on the 14th that it had donated 200 sets of tuna and ham to the Seoul Southern Veterans Affairs Office for the families of the Patriots and Veterans.


This sharing of daily necessities of love will be delivered to those of national merit and home welfare recipients registered with the Seoul Southern Veterans Affairs Office. Hyosung's sharing of daily necessities of love has been delivered to the underprivileged and people of national merit four times a year since 2015.


A Hyosung official said, "We are sharing the daily necessities of love to express our gratitude to those of national merit who have dedicated and sacrificed for our country on Chuseok, a national holiday."


On the other hand, in June, Hyosung sponsored a laundry cafe to the Army Gwanggaeto Unit, a sisterhood unit, as part of the military service welfare, and delivered 10 million won in consolation money and 20 dehumidifiers.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